교통사고 당한 강아지를 구하는 11살 소년

 

[펫타임즈]연일 동물 학대 관련 소식만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 교통사고를 당한 개를 구한 11살짜리 소년이 감동을 주고 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트에 올라온 사진을 보면 교통사고 난 강아지를 구하기 위해 어린 소년은 용감하게 뛰어들었다.

 

ⓒ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

 

공개된 사진속에는 한 소년이 자신의 체구만한 강아지를 들어 올리고 있다. 도로 주변에서 공놀이를 하다가 사고를 당한 강아지를 발견하고, 다가가 구출을 하는 모습이다. 이 강아지는 교통사고를 당한채 도로에 쓰러져 있었는데 강아지를 친 운전자는 그대로 도주를 했다고 한다.

 

11살 이 소년은 강아지를 구출해 인근 병원으로 옮겼으며, 다행히 강아지는 큰 부상이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강아지를 구한 11살 소년을 접한 네티즌들은 “강아지를 구한 11살 소년, 충격이다”,“강아지를 구한 11살 소년, 괜찮을까?”,“강아지를 구한 11살 소년, 무사하길”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최근 강아지 학대에 관련된 뉴스만 많이 접하게 되기에 더욱 가슴이 뭉클한 모습. 어른들이 이런 아이의 마음과 같이 따뜻한 마음으로 반려동물을 대하는 그날이 오기를..

 



펫타임즈 뉴스편집국 

기사제보/보도자료/취재요청 press@pettimes.net


<저작권자 반려동물문화정론지 - 펫타임즈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Posted by 반려동물문화 정론지 펫타임즈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